한국시 낭송으로 민족혼을 일깨운다

 

캐나다 한국문협(회장 나영표)은 10월 16일 일요일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코퀴틀람 익젝티브 호텔에서 민족혼을 일깨울 수 있는 주옥 같은 한국시를 낭송하는 행사로 ‘제14회 한카문학제’를 개최한다.
동 문학제에서는 김영랑, 이육사, 조지훈, 이형기, 윤동주, 박목월, 박인환, 서정주, 정지용 등 일제시대부터 현대에 이르기까지 한국인의 얼과 정서를 일깨워 온 유명시인들의 명시작품을 감상하는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특히 이번 행사에서는 청소년들에게 한국문화의 우수성과 한국문학의 서정성을 알리기 위해 시행한 ‘청소년 시 낭송 경연대회’에서 은상으로 입상한 이나경(Guildford park secondary 10학년), 동상 정시우(Montgomery Middle School 8학년), 노유진(Scott Creek Middle School 7학년), 설수빈(Summit Middle School 7학년) 등이 민족시 낭송에 합류하게 된다.
시 낭송 경연대회 심사위원장인 이원배 문협 이사장은 ‘부모세대가 듣고, 읽고 느끼고 자란 우리 고유의 서정이 담긴 민족시를 먼 이국에서 차세대들이 대를 이어 듣고, 읽고, 느끼는 데 경연대회의 의미를 두었다. 비록 생소하고 서툴지만 나름대로 열심히 준비한 청소년들에게 뜨거운 박수를 보내고 싶다.”고 말했다.
행사는 무료이지만 한정된 좌석때문에 선착순으로 참가 등록을 하는 경우에만 행사장에 입장할 수 있다고 한다. 등록 문의는 캐나다 한국문협(전화 604-435-7913, 이메일 kwac2009@gmail.com)로 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