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생활 영어 시험 ‘셀핍(CELPIP). 이제 영주권, 시민권 언어능력 증명 점수뿐만 아니라 캐나다 주요 자격증 신청시 영어점수 제출용으로 제출할 수 있게 됐습니다. 살아있는 캐나다 생활영어도 배우고 영주권은 물론 자격증까지 유용한 영어시험이라면 공부할 만하지 않을까요?
여기서 주요 자격증이라 하면 부동산 중개인, 이민 컨설턴트, 헬스케어 관련직종 등 웬만한 자격증은 이제 샐핍 점수 7점만 내면 됩니다. (12점 만점에서 7점 이상, 영주권은 보통 5점 이상을 요구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리스닝, 스피킹, 리딩, 라이팅 4가지 영역에서 모두 7점 이상 나와야 한다는 것이 유의할 대목입니다. 
이번 주는 짧지만 셀핍 시험에 많이 활용할 수 있는 표현들입니다. 가능하면 통째로 외워두시면 유용할거에요.
 
Worrisome thoughts have adverse effects, while joyous thoughts have beneficial effects.
→ -하는 반면, -하다.
It has the same effect as caffeine.
→ -는 -와 같은 효과를 갖고 있다.
I seldom buy music CDs.
→ -는 좀처럼 -하지 않는다.
The ’88 Summer Olympic Games were held in Seoul.
→ 가 -에서 열린다.
 
The orchestra was well received.
→ -는 호평을 받고 있다.
It turned out to be a great success.
→ -결국 -임이 드러났다.
The Koreans, as opposed to the Chinese, drink a lot of beer.
→ 한국인들은 -와는 달리 -하다.
I base this assertion on some evidence.
→ 나는 -을 -에 기초하고 있다.
 
The most enjoyable aspect of my work is the fact that I am a freelance.
→ -에서 가장 흥미로운 측면은 -라는 사실이다.
Some feel a great sense of obligation, while others do not care at all.
→ 일부는 -한 반면, 다른 이들은 -하다.
Nowadays, job mobility is the rule rather than the exception.
→ -는 예외라기보다는 하나의 세대이다.
What’s interesting to me may not be interesting to someone else.
→ 내게는 -한 것이 다른 사람에게는 -하지 않을 수 있다.
 
It seems like only yesterday that we were married.
→ -한 것이 마치 어제 일처럼 여겨진다.
I haven’t made up my mind about whether I want to be a programmer or run a convenience store
later.
→ 나는 -를 할지 혹은 -할지에 대해 마음을 정하지 못했다.
Whether or not you are young, we should keep fit.
→ -이든 아니든 -해야 한다.
That depends on how efficient it is.
→ 그것은 얼마나 -하느냐에 달려있다.
 
The students can tailor the program to their individual needs.
→ -는 개인의 필요에 따라 맞춤 식으로 -을 만든다.
Yoga is believed to be conducive to a longer, healthier life.
→ -는 -에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된다.
Illness is thought to be the result of an improper balance of the body’s forces.
→ -는 -의 결과로 생각된다.
Inflation rose by 3% to 9.5%.
→ -는 -가 올라서 결국 -가 되었다.
I haven’t had the occasion to use my medical insurance.
→ 나는 -할 기회가 없었다.
 
최근에 셀핍의 라이팅 Task 2에서 여론조사 뿐 아니라 에세이 형식의 문제가 가끔씩 출제되고 있습니다. 다음은 에세이 형식의 문제가 나올 때 도입부로 쓰기 좋은 표현들이니까 잘 익혀두세요.
참고로 에세이 문제에 나올 수 있는 수준의 질문들이니까 한 번 써 보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1. In some countries, teenagers have jobs while they are still students. Do you think this is a good idea? Support your opinion by using specific reasons and details.
 
-> I believe that it is remarkably more desirable for teenagers to have jobs during school years than to only study academic subjects.
 
2. Some high schools require all students to wear school uniforms. Other high schools permit students to decide what to wear to school. Which of these two school policies do you think is better? Use specific reasons and examples to support your opinion.
 
-> From my perspectives, it is far better for students to wear school uniforms than to wear what they want.
 
3. Do you agree or disagree with the following statement? A person’s childhood years (the time from birth to twelve years of age) are the most important years of a person’s life. Use specific reasons and examples to support your answer.
 
-> It has been generally stated that childhood is more important than any other stage in a person’s entire life. I agree with the statement.
4. Do you agree or disagree with the following statement? Nowadays, people pay too much attention on personal appearance and fashion.
 
-> Recently, it has been reported that people put too much emphasis on personal appearance and fashion. I agree with the trend that people pay attention on appearance.
 
카페 : cafe.naver.com/celpipvancouver
문의/ 604-838-3467, clccelpip@gmail.com
 
facebook_밴쿠버 교육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