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thor: 그레이스 원장

그레이스의 신년계획 2019

내가 지금 가지고 있는 종이돈들 중에서 가장 액면가가 큰 돈의 사진이다. 2019년 새해에는 이글을 읽으신 모든 분들의 지갑이 종이돈으로 두둑해지는 한해가 되었으면 좋겠다. 나는 매년 새해가 되면 거창한 계획들을 세워 종이에 적어두는데, 연말이 되어 읽어보면 계획대로 실천한 건 몇가지 안된다. 2018년도 예외는 아니어서 2019년부터는 실천가능한 계획들만 세우기로 했는데, 내 신년계획들은 다음과 같다....

Read More

남편의 한국 방문 – 암검사와 수술

2018년 3월 14일, 남편과 아이들이 봄방학을 앞두고 한국에 갔다. 지난번에 다녀온지 만2년밖에 안됐지만, 남편의 내시경검사와 치질수술을 받는 김에 아이들도 봄방학이니 함께 나가는게 좋을 것 같았다. 내 비즈니스는 봄방학은 대목기간이라 자리를 비울 수가 없었다. 2018년 3월 16일, 남편은 시어머니께서 미리 예약해놓으신 병원에 입원해서 위내시경검사와 대장내시경검사, 혈액검사를 받았는데, 대장에서...

Read More

캐나다에서의 스물한번째 망년회 술처럼 익어가는 인연

2017년12월31일, 언니(2015년 봄에 따님들 여드름치료때문에 오시게 되어 처음 알게 되었고, 2016년 여름 언니네 내외분께서 우리 가족을 저녁식사에 초대해주셔서 개인적인 친분이 쌓이기 시작했다. 처음에는 박여사님이라 불렀었는데, 점점 친해지면서 우리 둘다 호칭의 불편함을 느끼게 되어 자연스럽게 언니로 호칭이 바뀌었다)네 내외분과 큰 따님이 저녁식사를 함께 하러 오셨다. 언니네 가족이 12월초에...

Read More

‘매장 인테리어 공사’ – 세번째 이야기

2017년 7월31일, initial inspection 한번에 패스했다는 기쁜 소식을 남편에게 처음 알렸더니 남편은 내가 마치 시험에 붙은 것처럼 생각하는 것 같다면서 범생 티낸다고 웃었다. 그 다음은 캐빈에게 전화를 했다. 그가 drywall company에 주문한 자재들은 수요일날 오후에 배달이 되었고, 목요일-토요일 삼일동안 캐빈의 회사 직원이 drywall들을 붙였다. 캐빈은 금요일-토요일날...

Read More

‘매장 인테리어 공사’ – 두번째 이야기

2017년 6월 19일, Luiz로부터 오후 늦게 전화를 받았다. Structural drawing file을 체크한 결과 내 스팟 바닥은 48 inch deep concrete slab이라서 drainage를 위한 구멍을 뚫을 수 없다는 내용이었다. 미리 뚫어놓은 구멍이 있는지 체크해보고, 만약 없으면 그 스팟은 네 비즈니스 용도로 쓸 수 없으니까 리얼터에게 연락해서 빠른 시간내에 팔라고 했다. 그 다음...

Read More

BC GOV 광고

인사동 광고

신협배너

JNJ광고

배너광고-포인트팡

google ad

아마배너

rakuten ad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