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Latest

언택트 시대의 자녀교육

써리한국어학교, 김경호 박사의 ‘온택트’ 세미나 열린다   써리한국어학교(교장 송성분)가 27일 오후 7시 학부모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강연자로 초청된 김경호 박사는 재밌고 명쾌한 커뮤니케이션의 강의로 유명하며, 현재 명지대 교육대학원의 이미지코칭 전공 주임 교수로 재직중이다. 이번행사에서 언택트 사회에서 온라인으로 온택트할 수 있는 혜안을 들어볼 수 있다. 송성분 교장은 “비대면 사회를...

칼럼

Latest

껌종이 문학

그내가 문학에 눈을 뜬 시기엔 펜팔에 한참 미쳐 있을 시기였다. 처음 펜팔을 한 것은 중학교때 스웨덴의 여자아이와 편지를 주고 받았는데 영어를 못해서 당시 영어를 참 잘하던 응한이란 친구가 늘 번역을 해주고 한영사전을 찾아 가면서 편지를 써서 부치곤 했다. 편지라는 것이 보이지 않는 상대이지만 아주 가까이 있는 착각을 일으키게 한다. 그리고 당시에 난 사춘기였다. 치마만 두르만 다 좋다는 말 어느 정도...

  • 교육
  • 유학
  • 특집
  • 특별기고

만점 비결요?

웨스트원 학원장이 알려주는 SAT/ ACT 만점 비결   밴쿠버의 교육열은 해가 지날 수록 높아지고 있는 추세다. 학교 공부 이외에 SAT/ACT 시험 준비를 하는...

해 아래 새 것은 없다

일찍 스웨덴에 유학 가서 상당히 오래 그곳에서 살았다. 결혼해서 아이도 낳고 그렇게 해외 생활을 시작했다. 어렵다는 스웨덴어도 살아가는데 지장 없을 정도로 구사했다. 친구들도 사귀고 그림처럼 아름다운 스칸디나비아의 풍경도 즐기면서 아쉬울 것 없이 행복했다. 스웨덴은 내 젊은 날의 로망이다. 스웨덴에 살 때 나이든 시댁 식구들을 만나면 <스페인 독감>이라는 말을 가끔 듣곤 했다. 당시에는 그게...

신협배너

JNJ광고

배너광고-포인트팡

google ad

아마배너

rakuten ad01